빠른상담
하늘마음의 사명은 “피부의 질병을 고칠 뿐만 아니라, 환자분들의 인생까지 밝게 변화시키는 것”입니다.
신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고통받으며 외출조차 편히 할 수 없는 환자에게 피부질환으로부터의 자유를 선물하고, 잃어버린 삶의 행복을 되찾게 도와주는 일. 이것이 하늘마음이 오직 피부치료를 위해 고집스러운 여정을 달려온 이유입니다.


피부치료,
발전시키고 체계화하다

하늘마음 한방신약연구소를 설립해
한의학 박사 의료진이 모여
과학적인 치료법을 개발하고
원인을 정확히 규명하며 치료조성물
특허등록은 물론, 국경을 넘어 해외에
치료법을 수출하는 등 끊임없이
발전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또한, 성공적인 피부치료를 위해
24개 전 지점의 33인 원장단 및 의료진은
정기적인 임상연구를 바탕으로
빈틈없는 진료 프로세스를 구현했습니다.
의료진이 자부심을 갖는 치료,
하늘마음 치료시스템입니다.


치료의 관점을
확장하다

단순히 치료만으로 병원의 역할이
끝난 것일까요? 하늘마음은 단연코
‘No’ 라고 답합니다. 지금껏 치료를 위해
참아야 했던 고기, 드셔도 좋습니다.
더는 피부에 무엇을 발라야 할지
고민하지 않아도 됩니다. 내일은
하늘마음한의원이 아닌 청정지역 홍천의
알파카월드에 위치한 하늘마음 자연치유센터에서
피톤치드를 마시며 산림욕을 하겠습니다.
하늘마음은 자연입니다. 해로운 화학성분들을 제거한
피부환자 전용 보습제품 개발, 자연치유센터 설립 등
하늘마음은 앞서 준비하고 있습니다.


환자들의 마음을
진심으로 공감하고 이해하다

"건강하게만 된다면 무슨일이건
할 수 있을 것 같아요"라던 환자분의
간절한 마음. "신을 원망했어요.
누구 탓을 해야 하나요. 제 자신을
원망해야 하나요?"라던 환자분의
아픔을 하늘마음은 진심으로
이해하고 공감합니다. 그렇기에
치료에 더 욕심을 내고, 한의사가 아닌
환자의 입장에서 더 생각합니다.
환자 마음은 하늘마음이 잘 압니다.


피부질환 없는
세상을 만들어 나가다

환자의 인생을 변화시키고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들기 위한 행복한 전환점이 되는 일,
30년간(서초점 기준) 하늘마음한의원이 걸어온 길입니다.

TOP